Thursday, March 18, 2010

난 당신의 생각 (.. )

안녕!
已經是第二天了…寶貝在北海
보고 싶어요